교회소식
교구주교회의의장 김희중 대주교, "김정은 위원장, 교황 방북 초청 대단히 환영"
관리자
90
2018/10/10 10:46
링크 [기사원문보기] | 광주가톨릭평화방송
문재인 대통령과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지난달 19일 오후 평양 옥류관에서
오찬을 가진 후 방북에 동행한 천주교 김희중 대주교와 환담하고 있다.
<사진제공=평양사진공동취재단 자료사진>
ⓒ 광주가톨릭평화방송

(광주가톨릭평화방송) 김선균기자 = (cpbc가톨릭평화방송 인용보도)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이 프란치스코 교황을 평양으로 초청하겠다는 의사를 표명한 데 대해 천주교는 환영한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천주교 주교회의 의장이자 천주교광주대교구장인 김희중 대주교는 오늘(9일)김 위원장이 프란치스코 교황을 평양으로 초청하겠다는 의사를 밝힌 것은 청와대에서 발표한 그대로이며 이를 대단히 기쁜 마음으로 환영한다고 말했습니다.

 

김 대주교는 "또한 이 같은 일을 계기로 교황청과 북한과의 관계가 진전되고 개선되기를 바라며, 한국 천주교회는 더욱 완전한 평화 정착을 위해 끊임없이 기도하겠다"고 덧붙였습니다.

 

앞서 문재인 대통령은 지난달 평양 남북 정상회담 당시 김정은 위원장에게 프란치스코 교황님이 한반도 평화와 번영에 관심이 많다""교황님을 한 번 만나보는 게 어떠냐고 제안했고, 김 위원장은 '교황님이 평양을 방문하시면 열렬히 환영하겠다'고 적극 호응했다"고 김의겸 청와대 대변인이 오늘(9일)청와대 출입기자들에게 밝혔습니다.

 

김 대변인은 "문 대통령이 오는 13일부터 21일까지 프랑스, 이탈리아, 바티칸, 벨기에, 덴마크 등 유럽 5개국을 순방할 예정이며, 오는 17일과 18일 교황청을 공식 방문해 프란치스코 교황을 만나 김 위원장의 초청 의사를 전달할 예정"이라고 말했습니다.

 

<저작권자(c)광주가톨릭평화방송, 무단전재-재배포금지>